굿뉴스 서울대교구 가톨릭정보 뉴스 메일 갤러리 자료실 게시판 클럽 UCC MY
하느님의뜻
  시샵: 이현지  총회원: 515명  개설일: 2010/05/02  회원분류: 게스트 http://club.catholic.or.kr/fm (Today 2 | Total 31,864) 
클럽가입신청하기
클럽 성경쓰기
하느님의뜻안에서 
루이사 피카레타
루이사피카레타의생애
천상의책 1권-5권
천상의책 6권-10권
천상의책 11권-15권
천상의책 16권-20권
수난의시간들
동정마리아
영적순례
영광의책
관련서적
하느님뜻영성피정자료 
영성1단계
1단계피정 동영상
영성2단계
영성3단계
하느님의뜻기도모음 
하느님의 뜻 기도모임
간청기도
봉헌기도
성체기도
마리아께바치는기도
묵주기도
호칭기도
십자가의길
성탄준비9일기도
함께하는공간 
소식
오늘의 묵상
자유게시판
묵상글
피정소감문
체험담
방명록
앨범
추천사이트
성경읽기(1년) 
구약성경
신약성경
예수님의발자취
자료 
하느님**그리스도의시
사용자정의
하느님의뜻
초대
메일
내정보
성경
회원
매일미사
환경
기도문
관리
성인

오늘의 묵상

수정 삭제 답변 목록
성령의 활동 [성 대 바실리오 주교의 ‘성령론’에서]
작성자   이현지  회원정보 쪽지
작성일   2018-05-15 오전 12:11:02  번 호   1506 
조 회   8  추천수   0 

성 대 바실리오 주교의 ‘성령론’에서(Cap. 9,22-23: PG 32,107-110)

성령의 활동

누가 성령의 부르심을 들은 후에 마음을 들어 높여 지극히 높으신 하느님께로 자기 생각을 들어 높이지 않겠습니까? 성령은 성부께로부터 나오신 하느님의 영, 진리의 영이라고 불리웁니다. 그분의 합당하고 특유한 이름은 위로의 영, 근원이 되시는 영, 즉 성령이십니다.

성화를 추구하는 이들은 그분께로 향합니다. 거룩하게 사는 이들은 그분을 추구합니다. 그분은 당신 입김으로 그들에게 생기를 주시고 그들이 생활의 목표를 이루는 데 도움을 주십니다. 그분은 거룩함의 근원이시고 우리 이해의 빛이십니다. 그분은 모든 사람이 진리를 발견하도록 빛을 비추어 주십니다.

비록 본성상 우리가 가까이 갈 수 없는 분이시지만 그 인자하심으로 인간은 그분을 자신 안에 모셔 들일 수 있습니다. 그분은 모든 것을 당신의 힘으로 채우셔도 마음 준비된 이들에게만 당신을 나누어 주십니다. 그러나 모든 사람이 똑같은 정도로 나누어 갖지 못하고 그분은 사람의 신앙에 비례하여 당신의 힘을 분배하십니다.

성령은 본질상 단순하지만 베푸시는 은총의 선물은 다양합니다. 그분은 각자 안에 완전히 현존하시며 또 모든 것 안에 완전히 현존하십니다. 모든 이에게 자신을 나누어 주시지만 나누임이 없으십니다. 이는 마치 그 한 피조물에게만 비추어 그 피조물에게만 혜택을 주듯이 땅과 바다를 비추어 주는 태양 광선과 같습니다.

이와 같이 성령께서도 당신을 받아들일 수 있는 각 개인에게 마치 그 개인만이 있는 것처럼 현존하시지만, 모든 이에게 충분하고 완전한 은총을 나누어 주십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그분이 줄 수 있는 것을 다 받는 것이 아니고 각 피조물이 받을 수 있는 한도 내에서 은혜를 받아 누립니다.

성령으로 말미암아 마음이 드높아지고 약한 자는 그분을 통하여 인도되며 거룩하게 사는 사람은 그분을 통하여 완덕에 이릅니다. 그분은 죄에서 벗어난 이들을 비추어 주시고 당신과의 일치를 통해 그들을 영적인 사람들로 만들어 주십니다. 투명체가 태양의 빛을 받아 찬란하고 새로운 빛을 다른 것에게 전해 주는 것처럼, 성령을 받은 사람들은 성령의 조명으로 영적이 되어 다른 사람들에게 은총을 발산합니다.

성령을 받음으로 말미암아 우리는 미래를 예견할 수 있게 되고 신비들을 파악하게 되어 감추인 것들을 이해하게 됩니다. 또한 영적 축복을 받아 천상 사물에다 우리의 생각을 고정시킬 수 있게 되며 천사와 더불어 기쁨을 누릴 수 있게 됩니다. 그래서 우리의 기쁨은 끝이 없고 신적 생명을 계속 누려 또한 하느님을 닮게 됩니다. 무엇보다 가장 고귀한 것은 성령으로 말미암아 우리 자신이 하느님처럼 되는 것입니다.






수정 삭제 답변 스크랩 인쇄 목록

* 이 글과 관련된 글(이전글, 현재글, 다음글)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507
2018년5월16일-승리의 길은 곧 우리의 믿음입니다... 이현지 2018/05/16 7 0

     성령을 교회에 보내시다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 이현지 2018/05/16 7 0
1505
2018년5월15일-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사도 요한... 이현지 2018/05/15 6 0

     성령의 활동 [성 대 바실리오 주교의 ‘성령론’에서] 이현지 2018/05/15 8 0
1503
2018년5월14일-초기 교회의 사도들 [사도행전에 ... 이현지 2018/05/14 5 0

     주님, 주님께서 누구를 뽑으셨는지를 알려주십시오 [... 이현지 2018/05/14 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