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 서울대교구 가톨릭정보 뉴스 메일 갤러리 자료실 게시판 클럽 UCC MY
하느님의뜻
  시샵: 이현지  총회원: 521명  개설일: 2010/05/02  회원분류: 게스트 http://club.catholic.or.kr/fm (Today 3 | Total 33,908) 
클럽가입신청하기
클럽 성경쓰기
하느님의뜻안에서 
루이사 피카레타
루이사피카레타의생애
천상의책 1권-5권
천상의책 6권-10권
천상의책 11권-15권
천상의책 16권-20권
수난의시간들
동정마리아
영적순례
영광의책
관련서적
하느님뜻영성피정자료 
영성1단계
1단계피정 동영상
영성2단계
영성3단계
황로즈마리수녀체험담
하느님의뜻기도모음 
하느님의 뜻 기도모임
간청기도
봉헌기도
성체기도
마리아께바치는기도
묵주기도
호칭기도
십자가의길
성탄준비9일기도
함께하는공간 
소식
오늘의 묵상
자유게시판
묵상글
피정소감문
체험담
방명록
앨범
추천사이트
성경읽기(1년통독) 
구약성경
신약성경
복음의배경
사용자정의
영가
그레고리안
초대
메일
내정보
성경
회원
매일미사
환경
기도문
관리
성인

소식

수정 삭제 답변 목록
2018년 주요기도문 중 일부 개정 추가 됨
작성자   이현지  회원정보 쪽지
작성일   2018-07-10 오전 7:09:51  번 호   247 
조 회   62  추천수   0 

굿뉴스 [goodnews]

찬미예수님

2018년 주요기도문 중 다음과 같이 일부 개정되고 추가되었으니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기도문

기존 기도문

개정된 기도문

통회기도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또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일을 마치고 바치는 기도

(성모님께 보호를 청하는 기도)

 

거룩하신 천주의 성모님,

저희를 지켜주시고

어려울 때 저희가 드리는 간절한 기도를 물리치지 마소서.

또한 온갖 위험에서 언제나 저희를 지켜주소서.

영화롭고 복되신 동정녀시여.

(성모님께 보호를 청하는 기도)

 

천주의 성모님,

당신의 보호에 저희를 맡기오니

어려울 때에 저희의 간절한 기도를 외면하지 마시고

항상 모든 위험에서 저희를 구하소서.

영화롭고 복되신 동정녀시여.

저녁기도

(십자 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주님, 오늘 생각과 말과 행위로 지은 죄와

의무를 소홀히 한 죄를 자세히 살피고

그 가운데 버릇이 된 죄를 깨닫게 하소서.

<잠깐 반성한다.>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또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주소서.

아멘.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진리의 근원이시며

그르침이 없으시므로

계시하신 진리를

교회가 가르치는 대로 굳게 믿나이다.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자비의 근원이시며

저버림이 없으시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공로를 통하여 주실

구원의 은총과 영원한 생명을 바라나이다.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사랑의 근원이시며

한없이 좋으시므로

마음을 다하여 주님을 사랑하며

이웃을 제 몸같이 사랑하나이다.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오늘 하루도 이미 저물었나이다.

이제 저희는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모든 천사와 성인과 함께 주님을 흠숭하며

지금 이 순간까지 베풀어주신

주님의 사랑에 감사하나이다.

아멘.

 

전능하신 천주

(십자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서는

저희에게 강복하시고 지켜주소서.

아멘.

<십자 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주님, 오늘 생각과 말과 행위로 지은 죄와

의무를 소홀히 한 죄를 자세히 살피고

그 가운데 버릇이 된 죄를 깨닫게 하소서.

<잠깐 반성한다.>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진리의 근원이시며

그르침이 없으시므로

계시하신 진리를

교회가 가르치는 대로 굳게 믿나이다.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자비의 근원이시며

저버림이 없으시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공로를 통하여 주실

구원의 은총과 영원한 생명을 바라나이다.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사랑의 근원이시며

한없이 좋으시므로

마음을 다하여 주님을 사랑하며

이웃을 제 몸같이 사랑하나이다.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오늘 하루도 이미 저물었나이다.

이제 저희는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모든 천사와 성인과 함께 주님을 흠숭하며

지금 이 순간까지 베풀어 주신

주님의 사랑에 감사하나이다.

아멘.

 

전능하신 천주

<십자 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서는

저희에게 강복하시고 지켜 주소서.

아멘.

고해성사

1. 먼저, 지은 죄를 모두 알아내고

2. 진정으로 뉘우치며

3. 다시는 죄를 짓지 않기로 굳게 결심하고

4. "고백기도""통회기도"를 바친다.

 

(십자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하느님의 자비와 은총을 굳게 믿으며

그 동안 지은 죄를 뉘우치고

사실대로 고백하십시오.

아멘.

고해한 지 (몇 일, 몇 주일, 몇 달)됩니다.

알아낸 죄를 낱낱이 고백한다.

 

죄를 고백한 다음

이 밖에 알아내지 못한 죄도

모두 용서하여 주십시오.

 

사제는 고백자에게 훈계하고 보속을 준다.

필요하다면 고백자에게 다음 통회기도를 바치게 할 수 있다.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또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주소서.

 

사제는 고백자 머리 위에 두 손이나 오른손을 펴 들고 사죄경을 외운다.

 

인자하신 천주 성부께서

당신 성자의 죽음과 부활로

세상을 당신과 화해시켜 주시고

죄를 사하시기 위하여 성령을 보내주셨으니

교회의 직무 수행으로

몸소 이 교우에게 용서와 평화를 주소서.

나도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사하나이다.

 

아멘.

 

주님을 찬미합시다.

주님의 자비는 영원합니다.

주님께서 죄를 용서해 주셨습니다.

평안히 가십시오.

 

감사합시다.

 

1. 먼저 고해자는, 지은 죄를 모두 알아내고

2. 진정으로 뉘우치며

3. 다시는 죄를 짓지 않기로 굳게 결심하고

4. “고백기도통회기도를 바친다.

 

<십자 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하느님께서 우리 마음을 비추어 주시니

하느님의 자비를 굳게 믿으며

그동안 지은 죄를 사실대로 고백하십시오.

아멘.

고해한 지 (며칠, 몇 주일, 몇 달) 됩니다.

<알아낸 죄를 낱낱이 고백한다.>

 

<죄를 고백한 다음>

이 밖에 알아내지 못한 죄도

모두 용서하여 주십시오.

 

<사제는 고해자에게 훈계하고 보속을 준다.

필요하다면 고해자에게 아래의 통회 기도를 바치게 할 수 있다.>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사제는 고해자 머리 위에 두 손을 얹거나 적어도 오른손을 펴 들고 사죄경을 외운다.>

 

인자하신 천주 성부께서는

성자의 죽음과 부활로

세상을 당신과 화해시키시고

죄를 용서하시려고 성령을 보내 주셨으니

교회의 직무를 통하여

몸소 이 교우에게 용서와 평화를 주소서.

나도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용서합니다.

 

아멘.

 

<고해자가 죽을 위험이 있으면, 사죄경의 핵심 구절만 아래와 같이 할 수 있다.>

나는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용서합니다.

주님은 좋으신 분이시니 찬미합시다.

주님의 자애는 영원하시다.

주님께서 죄를 용서해 주셨습니다.

평화로이 가십시오.

감사합니다.

 

구원을 비는 기도

 

 

예수님, 저희 죄를 용서하시며

저희를 지옥 불에서 구하시고

연옥 영혼을 돌보시며

가장 버림받은 영혼을 돌보소서.

 

예수성심성월

예수 성심 성월 기도

 

예수 성심께 천하 만민을 바치는 기도

 

지극히 어지신 구세주 예수님,

주님 앞에 꿇어 경배하오니, 저희를 굽어 살피소서.

저희는 이미 주님의 백성이오니

언제나 주님과 함께 살아가기를 바라나이다.

주님과 하나 되고자

오늘 저희를 주님의 성심께 봉헌하나이다.

주님을 일찍이 알아 모시지 못한 사람도 많고

주님을 알고도 주님의 계명을 저버리고

주님을 떠난 사람도 많사오니

지극히 인자하신 예수님,

이런 사람들도 다 불쌍히 여기시어

주님의 성심께 이끌어 들이소서.

주님께서는 목자이시니

주님을 떠나지 않은 사람들을 보살피시고

이미 주님을 떠난 사람들은

다시 아버지 집으로 돌아오게 하시어

굶어 죽지 않게 하소서

옹졸한 고집에 사로잡힌 사람들이나

불목하여 갈린 사람들도 부르시어

저희가 모두 같은 신앙을 고백하며

한 우리에서 한 목자 밑에 살게 하소서.

주님, 거룩한 교회를 평화의 깃발로 세우시고

모든 나라에 참된 평화를 주시어

온 세상 어디서나 입을 모아

저희를 구원하신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영원히 찬미와 영광과 흠숭을 드리게 하소서.

아멘.

예수 성심,

이 세상에 주님의 나라를 세우소서.

예수 성심 성월 기도

 

예수 성심께 천하 만민을 바치는 기도

 

지극히 어지신 구세주 예수님,

주님 앞에 꿇어 경배하오니, 저희를 굽어 살피소서.

저희는 이미 주님의 백성이오니

언제나 주님과 함께 살아가기를 바라나이다.

주님과 하나 되고자

오늘 저희를 주님의 성심께 봉헌하나이다.

주님을 일찍이 알아 모시지 못한 사람도 많고

주님을 알고도 주님의 계명을 저버리고

주님을 떠난 사람도 많사오니

지극히 인자하신 예수님,

이런 사람들도 다 불쌍히 여기시어

주님의 성심께 이끌어 들이소서.

주님께서는 목자이시니

주님을 떠나지 않은 사람들을 보살피시고

이미 주님을 떠난 사람들은

다시 아버지 집으로 돌아오게 하시어

굶어 죽는 일이 없게 하소서.

옹졸한 고집에 사로잡힌 사람들이나

불목하여 갈린 사람들도 부르시어

저희가 모두 같은 신앙을 고백하며

한 우리에서 한 목자 밑에 살게 하소서.

주님, 거룩한 교회를 평화의 깃발로 세우시고

모든 나라에 참된 평화를 주시어

온 세상 어디서나 입을 모아

저희를 구원하신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영원히 찬미와 영광과 흠숭을 드리게 하소서.

아멘.

예수 성심,

이 세상에 주님의 나라를 세우소서.

* 참조 :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주요 기도와 미사 통상문(2018년 개정)


수정 삭제 답변 스크랩 인쇄 목록

* 이 글과 관련된 글(이전글, 현재글, 다음글)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248
8월4일 첫토요일 성모신심미사 와 성인 신심 강의  이현지 2018/07/30 45 0
247
2018년 주요기도문 중 일부 개정 추가 됨  이현지 2018/07/10 62 0
246
7월7일 첫 토요일 성모 신심 미사와 성인 신심 강의  이현지 2018/07/04 5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