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 서울대교구 가톨릭정보 뉴스 메일 갤러리 자료실 게시판 클럽 UCC MY
사랑방 손님과 신부님
  시샵: 곽희태  총회원: 133명  개설일: 2008/11/22  회원분류: 게스트 http://club.catholic.or.kr/jucunda (Today 5 | Total 23,192) 
클럽가입신청하기
클럽 성경쓰기
그룹 
공지사항
강론
오늘의 短想
앨범
게시판
방명록
자료실
클래식기타 레슨시작
플라멩코 기타 레슨
일렉기타 레슨시작
드럼레슨 시작
추천사이트
설문조사
익명게시판
일정관리
메모장
토론실
회비관리
초대
메일
내정보
성경
회원
매일미사
환경
기도문
관리
성인

공지사항

수정 삭제 답변 목록
잠시... 쉬면서 다시 개장합니다...
작성자   곽희태  회원정보 쪽지
작성일   2018-05-22 오후 8:58:04  번 호   12 
조 회   97  추천수   0 

그동안 보잘 것 없는 글에

자주 방문해주시며 봐주신 분들께..

 일단 죄송한 말씀을 올립니다...


개인적으로 강론과 단상을 올려왔습니다

매일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좋게 봐주시는 분들과 

잘 들어주신 분들의 응원 덕분으로 여기까지 올 수 있었습니다.


시간이 이만큼 흘러서

가만히 저의 글을 들여다보면서 발견합니다

저도 모르게 잡혀있는 틀이 보였습니다


그것이 좋거나 나쁘다는 단어보다..

뭔가 거기에 잡혀 있는 모습이 

조금..

자유롭지 못하고 자연스럽지 못한 것도 보입니다


물론 그동안 세워왔던 틀과 결론이

지금까지 이르게 해주었지만

한편으로 사제생활 14년을 넘기며


'이젠.. 좀 달라질 때도 되었다..' 는 것을 봅니다.


다시 돌아온다 해도

그리 달라지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사람의 천성이 손바닥 뒤집듯이 되는 것이 아니듯이요..


하지만... 잠시 시간을 가지며

간헐적이나마  저를 다시 들여다 볼랍니다


조금 어깨에 힘을 빼고

당신께서 주시는 흐름의 물결에

저를 맡겨볼랍니다


모든 생활이 제 맘대로 되는 것만은 아닌 것을 더 느껴보면서

 그 분의 힘을 더 느껴보고 싶기 때문입니다.


감사합니다.


  





수정 삭제 답변 스크랩 인쇄 목록

* 이 글과 관련된 글(이전글, 현재글, 다음글)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2
잠시... 쉬면서 다시 개장합니다...  곽희태 2018/05/22 97 0
11
당분간 피정갑니다~~  곽희태 2014/11/10 655 0